다이닝카페 "달빛식탁" 북한강 바라보며 식사를! / 남양주 맛집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다이닝카페 "달빛식탁" 북한강 바라보며 식사를! / 남양주 맛집

카테고리 없음

by 닝구 서닝구 2019. 8. 13. 05:00

본문

"달빛식탁" 위치

작년에 남자 친구와 방문했던 "달빛식탁"을 딱 1년 만에 다시 방문했다. 1주년을 맞아 또 방문한 거라 전에 추억들이 새록새록 생각났다. 좁은 길을 따라 조금만 들어가 보면 "달빛 식탁"을 찾을 수 있다. 바로 앞에 북한강이 흐르고 있고 수상 액티비티를 이용하는 사람들도 많았다.

 

김치 파스타. 이전에 갔을 때는 김치와 파스타의 조합이 뭔가 이질적이어서 주문하지 않았는데 리뷰들을 보니 김치 파스타가 정말 맛있다고 해서 이번에 방문해서 주문해보았다. 김치 맛이 강하게 나지 않아서 괜찮았다. 역시 매콤함과 치즈의 조합은 나쁠 수가 없다. 가격은 15,000원.

 

아보카도 명란 비빔밥. 아보카도와 새싹채소와 양파 그리고 명란젓이 들어가 있다. 간장을 넣고 비벼서 먹는다. 약간 싱거운데 김의 소금으로 간이 맞춰졌다. 비비고 나면 명란 맛을 거의 느낄 수 없어 아쉬웠다. 명란젓으로 간을 맞출 수 있다면 참 좋을 텐데. 그래도 자극적이지 않고 담백한 맛으로 건강한 식사를 할 수 있는 메뉴이다. 가격은 14,000원.

 

매운 쭈꾸미파스타. 워낙 매운 음식을 좋아해서 처음 방문했을 때 매운 음식 위주로 주문했다. 크게 맵지는 않다. 근데 김치 파스타와 매운 쭈꾸미파스타 둘 중 하나를 고르라면 김치 파스타를 선택할 것 같다. 그만큼 김치 파스타의 맛이 꽤 괜찮았다. 가격은 16,000원.

 

불고기 크림리조또. 매운 음식을 시켜서 덜 자극적인 음식을 같이 주문했다. 원래 크림이 들어간 음식은 느끼하고 금방 질려서 잘 주문하질 않는데 나쁘지 않았다! 계란 노른자를 톡 터트려 밥과 고기를 함께 비벼 먹으면 맛있다. 계란 노른자의 역할이 크다. 비주얼적으로도 그렇고 맛적으로도 그렇고. 가격은 15,000원.

 

바로 옆에 흐르는 북한강. 데크 위로 테라스가 있어서 음료를 시켜서 나가서 마시는 사람들도 꽤 있었다. 대기 시간이 좀 길다면 야외에 포토존이 있으니 사진을 찍으면서 대기할 수 있다. 작년처럼 식사를 다 하고 의자에 안아 북한강을 바라보며 멍을 때렸다. 다음 날이 월요일 출근 날이라서 시간이 멈췄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내년 여름에도 또 방문할 수 있다면 좋겠다. 내년에는 어떤 메뉴를 시켜볼까..

댓글 영역